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EPL 프리미어리그

잉글랜드 벤 화이트, 월드컵 중도 하차…"사생활 존중 부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022 카타르월드컵 16강에 진출한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의 수비수 벤 화이트(25·아스널)가 알려지지 않은 개인 사정으로 중도 하차했다.

중앙일보

카타르 현지에서 훈련하던 당시의 벤 화이트.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잉글랜드축구협회는 1일(한국시간) "화이트가 개인 사정으로 카타르 알와크라에 위치한 잉글랜드 대표팀 훈련 캠프를 떠나 귀국했다"고 발표했다. 이어 "남은 월드컵 기간 대표팀에 복귀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잉글랜드협회는 화이트가 급거 귀국한 구체적인 사정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다만 "지금 이 순간 선수의 사생활을 존중해 주길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화이트의 소속팀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널은 구단 공식 소셜미디어(SNS)에 "벤, 우리는 모두 당신 곁에 있다"는 응원 메시지를 올렸다.

지난 시즌 아스널에 합류한 화이트는 주로 중앙 수비수로 뛰는데, 이번 시즌에는 오른쪽 풀백을 맡아 팀이 프리미어리그 선두를 달리는 데 힘을 보탰다. A매치 경험은 통산 4경기가 전부지만, 소속팀에서의 활약을 발판 삼아 잉글랜드 대표팀의 카타르 월드컵 최종엔트리 26명에도 이름을 올렸다.

그러나 이번 대회에서 잉글랜드가 치른 조별리그 3경기(2승 1무)에는 출전하지 못했다. 이란전과 미국전에서는 교체 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렸고, 웨일스와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는 결장 선수로 분류됐다.

화이트가 떠난 잉글랜드는 25인의 선수로 A조 2위 세네갈과 16강전을 치른다. 잉글랜드는 B조 1위로 16강에 올랐다.

배영은 기자 bae.youngeu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