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동훈 독직폭행' 정진웅 무죄 확정..."사과하라" vs "성찰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압수수색 과정에서 한동훈 법무부 장관을 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정진웅 법무연수원 연구위원이 대법원에서 무죄를 확정받았습니다.

무죄가 확정되자 당시 한 장관을 수사한 수사팀장은 없는 죄를 덮어씌우려 했다며 사실상 한 장관의 사과를 촉구했는데, 한 장관은 성찰이 우선이라고 맞섰습니다.

김혜린 기자입니다.

[기자]
재작년 채널A 기자가 한동훈 법무부 장관과 공모해 수감 중인 재소자에게 여권 인사 관련 비리 폭로를 강요했다는 이른바 '채널A 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