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퀴즈’ 오요안나 기상캐스터 “아이돌 연습생 출신... 힘들어 매일 울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유 퀴즈 온 더 블럭’. 사진 l tvN 방송 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퀴즈’ 오요안나 캐스터가 연습생 시절을 회상했다.

30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나의 연구일지’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방송 3사 기상캐스터 KBS 배혜지, SBS 남유진, MBC 오요안나가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오요안나에 “예전에 아이돌 연습생도 하셨다고. 왜 하다가 그만뒀냐”고 물었다. 이에 오요안나는 “너무 힘들었다. ‘이렇게까지 해야 하나?’ 이런 느낌이 들었다. 연습생 때 맨날 울고. 에피소드를 들려드리면 반창 통을 하나 줬는데, 여기 안에 삼시세끼를 넣어 연습생 친구들과 나눠먹었던 기억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어 “너무 비참해서 ‘저 안 하겠습니다’하고 나왔다”며 “전 댄스 담당이었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한편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