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옥문아' 이국주 "32살 때 만나던 연인과 결혼 계획→결별" [텔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옥문아들 송해나 이국주 / 사진=KBS2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 이국주가 결혼에 대한 가치관을 이야기했다.

30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이하 '옥문아들')에서는 모델 송해나와 방송인 이국주가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송해나는 결혼 가치관에 대해 "저는 일찍 결혼하고 싶었다. 24~25살에 할 줄 알았는데 막상 되보니 너무 어린 나이 같더라"고 밝혔다.

이어 "30살이 되니 친구들이 하나둘씩 결혼을 하길래 슬슬 불안하더라. 하지만 34살 정도 되니까 결혼을 놓은 느낌이다. 연애보다 저한테 행복감을 주는 것을 찾게 되는 것 같다"면서도 "40살 정도에는 가고 싶다"고 털어놨다.

이를 듣던 이국주는 "저는 32살쯤에 결혼을 하고 싶었다. 그때쯤엔 살을 빼지 않을까란 느낌이었다"며 "누구한테 기대서 믿을 만한 사람이랑 평범하게 사는 것도 괜찮지 않을까 했다. 결혼하면 일도 안 하려고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32살쯤 만났던 사람이 있었는데 헤어졌다. 이후 나를 위해서 살아볼까란 생각에 여행도 가고, 혼자만에 시간을 갖기 시작했다"고 고백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