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카지노’→‘커넥트’…새 100년 준비하는 디즈니, K콘텐츠 주목[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미키 마우스, 루크 강 월트디즈니컴퍼니 아태지역 총괄 사장. 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창업 100주년을 맞은 월트디즈니 컴퍼니가 오리지널 작품들로 새로운 100년 대계를 준비한다.

30일(현지시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글로벌 콘텐츠 제작 배급사, 월트디즈니 컴퍼니(이하 디즈니)의 라인업 쇼케이스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의 막이 올랐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 10개 국가 기자 400여명이 참석한 대규모 라인업 이벤트다.

이 자리에서 디즈니는 디즈니 애니메이션과 픽사, 마블, 루카스 필름 등 산하 제작사가 공개 예정인 작품들부터 글로벌 OTT(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의 신작들을 공개했다.

이날 루크 강 월트디즈니컴퍼니 아태지역 총괄 사장은 디즈니의 개국공신 격인 캐릭터 미키 마우스와 함께 등장했다.

루크 강은 “이 모든 것이 바로 마우스에서 시작되었다”며 “미키를 빼놓고 시작할 수 없다.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에도 입성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마블부터 픽사, 애니메이션, 예능까지 2023년에도 세계 최고의 스토리를 바탕으로 관객들에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아태 지역 스토리들이 100주년을 맞는 월트디즈니의 새로운 100년 대계의 중심축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뿐 아니라 “계속해서 우수한 창의성과 양질의 스토리텔링, 독자적 스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새로운 상상력을 자극하는 세계로 이끌 것”이라고 덧붙였다.

디즈니+가 아태 시장에 진출한 1년 남짓한 시간 동안 K콘텐츠를 괄목할만한 성과를 보여줬다. 이에 이날 행사에서도 한국 콘텐츠가 강조됐다. 루크 강은 한국 콘텐츠인 ‘빅마우스’와 ‘사운드트랙 #1’, ‘인더숲: 우정여행’을 꼽으며 “상업성, 작품성 모두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기록했다. 공개 첫 주 APAC(아시아태평양)에서 가장 많이 시청한 콘텐츠 톱3에 이름을 올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국 작품인 ‘카지노’와 ‘무빙’, ‘커넥트’는 2023년 주목할 작품으로 꼽았다.

스타투데이

‘카지노’ 최민식. 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23년 디즈니는 아태지역 작품을 50여편 공개할 예정이다. 제시카 캠 앵글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태지역 콘텐츠 및 개발 총괄은 “아태지역 콘텐츠가 수백만명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많은 아시아의 감독들과 배우들이 디즈니 플러스와 함께 하길 원한다. 앞으로 더 많은 것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예고했다.

또 “올초 공개된 BTS 독점 콘텐츠 ‘인더숲: 우정여행’이 성공을 거뒀다. K팝과 관련된 프로그램들도 론칭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내년 공개될 K팝 프로그램들은 바로 다큐멘터리다. 슈퍼주니어의 비하인드 스토리와 K팝 산업 전반에 대한 이야기를 담을 ‘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을 비롯해 NCT127의 2022, 2023년 월드 투어 이야기를 담은 ‘라스트 보이즈’ 등이다.

특히 올초 공개돼 큰 사랑을 받은 그룹 방탄소년단의 신작 다큐멘터리 ‘BTS 모뉴먼츠 : 비욘드 더 스타(BTS MONUMENTS : BEYOND THE STAR)’도 내년 공개 예정이다.

방탄소년단은 영상을 통해 “저희 성장 과정을 담은 다큐 시리즈다. 저희 피 땀 눈물이 담긴 시간으로 초대한다”며 “한번도 꺼낸적 없던 진솔한 이야기를 담았다. 새로운 모습도 즐겁게 봐주길 바란다. 디즈니 플러스서 만나자”고 인사했다.

방탄소년단 다큐멘터리뿐 아니라 제이홉의 단독 다큐멘터리도 공개된다. 제이홉의 인터뷰와 솔로앨범 발매 전 리스닝 파티 등을 담는다.

디즈니+의 주력인 장르물도 대거 준비됐다. 최민식의 26년만 드라마 복귀작 ‘카지노’와 지창욱, 위하준 주연의 ‘최악의 악’, 이성민, 이학주 주연의 ‘형사록 시즌2’, 류승룡, 한효주, 조인성 주연의 ‘무빙’로 장르물 명가의 명성을 이을 예정이다.

이뿐 아니라 이연희, 문소리, 홍종현 주연의 ‘레이스’, 김영광, 이성경 주연의 멜로 드라마 ‘사랑이라 말해요’도 기대를 모은다.

올해 유재석, 이광수, 권유리라는 신선한 조합으로 사랑을 받았던 예능프로그램 ‘더존’도 시즌2를 이어간다.

스타투데이

‘커넥트’ 정해인. 제공| 월트디즈니 컴퍼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루카스 필름 라인업 중 하나로 전세계에서 사랑 받은 ‘스타워즈’ 시리즈의 신작 ‘애콜라이트’ 제작도 공식 발표됐다. ‘애콜라이트’에는 이정재가 출연해 세계관을 넓힌다.

이정재는 영상으로 참석해 “드디어 디즈니 가족의 일원이 되어 기쁘다. 많은 기대와 관심 사랑 부탁드린다”고 관심을 당부했다.

박서준이 MCU(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에 합류하는 ‘더 마블스’의 개봉일도 확정됐다. ‘더 마블스’는 영화 ‘캡틴 마블’의 후속작이다. ‘캡틴 마블’의 주인공이었던 브리 라슨이 다시 한번 주인공을 맡으며 박서준이 새로운 캐릭터로 출연할 예정이다. ‘더 마블스’는 2023년 7월 개봉한다.

스타투데이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사진| 유튜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즈니가 추구하는 가치 ‘다양성’을 전면적으로 보여주는 작품 ‘인어공주’에 대한 비하인드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1989년 공개돼 큰 사랑을 받았던 디즈니 애니메이션 ‘인어공주’를 실사화한 이번 작품은 백인이 아닌 흑인인 할리 베일리가 인어공주 에리얼 역을 맡아 캐스팅 발표 단계부터 전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디즈니 모션 픽처 프로덕션 숀 베일리 대표는 영상으로 참석해 “보통 캐스팅할 때 2~3명 후보군을 두지만 이번에는 달랐다”며 “롭 마샬 감독이 ‘한 명 캐스팅하고 싶다’고 했고 할리 베일리의 스크린 테스트를 진행했다. 완벽한 에리얼이었다. 그 날을 잊을 수 없다”며 캐스팅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날 현장에서는 미공개 트레일러 영상과 에리얼이 ‘인어공주’의 주요 OST ‘파트 오브 더 월드(Part of Your World)’를 부르는 장면을 공개해 할리 베일리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키기도 했다.

이뿐 아니라 디즈니의 레전드 작품 ‘백설공주’와 ‘피터팬 앤 웬디’, ‘라이온킹 무파사’도 실사영화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지난 2012년 개봉해 전세계적인 사랑을 받았던 ‘아바타’의 속편, ‘아바타2:물의 길’을 개봉에 앞서 3D 영상으로 공개하며 세계 최대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사 디즈니의 새로운 100년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싱가포르=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