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카지노' 최민식, 25년만 드라마 복귀 주저하지 않은 까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캐릭터 매력적이라며 바로 출연 결정"
시즌1 12월21일·시즌2 내년 공개
뉴시스

왼쪽부터 최민식, 손석구, 이동휘.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싱가포르=뉴시스] 최지윤 기자 = 강윤성 감독이 최민식 주연 디즈니플러스 드라마 '카지노' 작업 과정을 설명했다.

강 감독은 30일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열린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에서 "최민식 선배와 영화 한 편을 준비했는데, 여러 가지 이유로 잠깐 중단이 됐다"며 "그 때 카지노 극본을 보여줬는데, '차무식'(최민식) 캐릭터가 매력적이라며 바로 출연을 결정했다"고 털어놨다. "필리핀에서 3개월간 촬영했다. 현지 스태프와 필리핀 배우도 많이 참여했다"며 "필리핀에서 카지노를 운영하는 무식의 여러 가지 이야기가 있다. 독특한 캐릭터도 많이 나오는데, 이를 따라가는 재미가 있다. 시즌2에선 더 확대된 이야기가 나오니 기대해달라"고 했다.

이 드라마는 필리핀 카지노의 전설이 된 남자 '차무식'(최무식)이 살인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최민식이 '사라오가 이별'(1997) 이후 25년만에 출연하는 드라마다. 손석구는 무식이 연루된 살인 사건을 파헤치는 '오승훈'을, 이동휘는 무식의 오른팔 '정팔'을 맡는다. '범죄도시'(2017) 강윤석 감독이 연출·각본을 맡았다. 시즌1은 다음달 21일 공개하며, 시즌2는 내년 선보일 계획이다.

이날 최민식과 손석구는 쇼케이스에 함께 하지 못했다. 대신 이동휘와 허성태가 자리했다. 이동휘는 "최민식 선배가 오랜만에 복귀하는 드라마이고, 손석구씨의 차기작"이라며 "나와 더불어 글로벌 스타 허성태 선배가 출연한다. 첫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리즈 연출을 맡은 감 감독님의 스타일도 기대해달라"고 청했다. 허성태는 "스포인데 시즌1 마지막을 내가 장식하고, 시즌2를 내가 연다"면서 "(필리핀에서) 디즈니 작품인 커넥트 촬영을 했는데, 넷플릭스 '오징어게임'(2021) 덕분에 많은 분들이 알아봐 줬다. 더운 날씨에 한 장면 한 장면 만들기 위해 스태프들이 많이 고생했다"며 고마워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