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디즈니 가족돼 기뻐"..이정재, '스타워즈:애콜라이트' 환호→박서준 '더 마블스' 7월 개봉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싱가포르, 하수정 기자] 배우 박서준의 할리우드 데뷔작 '더 마블스', 이정재가 주연을 맡은 디즈니+ '스타워즈:애콜라이트', 그리고 첫 실사영화 '인어공주', '백설공주' 등의 라인업이 전 세계 취재진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30일 오전(현지시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BS) 지하 2층 메인 행사장에서는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가 진행됐다.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는 1923년 10월 16일 설립 이래 월트디즈니컴퍼니 창립 100주년을 기념하고 극장과 스트리밍 서비스에서 공개될 새로운 콘텐츠를 공개하는 자리다. 싱가포르를 대표하는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한국, 일본, 인도네시아, 호주 및 뉴질랜드(ANZ), 동남아시아(SEA), 홍콩, 대만까지 약 400명이 모인 가운데, 뜨거운 관심 속에 시작됐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월트디즈니 아시아태평양지역 총괄 루크 강 사장의 인사말로 포문을 열었고, "작년 한해 동안 디즈니 플러스는 45편 넘는 흥행과 호평을 잡는 작품이 나왔고, 한국 작품은 기대 이상의 성과였다"며 "'빅마우스' '사운드트랙' '인더숲 우정 여행' 등은 공개 첫 주 만에 APAC(아시아태평양 지역) 최다 시청 탑3 안에 이름을 올렸다. 아시아 콘텐츠는 스트리밍이 총 8배나 증가했고, 최근 부산국제영화제에선 디즈니+ 오리지널 2편 '커넥트', '피의 저주'가 상영됐다"고 밝혔다.

이어 "(개인적으로 한국 작품 중) '카지노'와 '무빙'이 기대된다. '카지노'는 전설적인 배우 최민식이 나온다. '올드보이'에서 인상 깊은 연기로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배우가 됐다"며 "'무빙'은 세 명의 10대들이 자기만의 특별한 능력을 발견한 강풀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한국과 생태계를 주도하고 함께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마블 스튜디오, 월트 디즈니 애니메이션 스튜디오, 월트 디즈니 스튜디오, 루카스 필름, 픽사 등의 프레젠테이션이 펼쳐졌다.

'마블민국'이라는 애칭이 있을 정도로, 국내 관객들이 마블 영화를 사랑하는만큼 '마블의 페이즈5'도 관심이 집중됐다. '앤트맨과 와스프: 퀀텀매니아'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3', '더 마블스', '로키' 시즌2, '시크릿 인베이전' 등이 베일을 벗었는데, 한국 배우 박서준이 출연하는 '더 마블스'다 눈길을 끌었다.

OSEN

OSEN

'더 마블스'는 한국 배우 박서준의 할리우드 진출작으로, 주인공 브리 라슨을 비롯해 사무엘 L. 잭슨, 자웨 애쉬큰, 테요나 패리스, 이만 벨라니 등이 출연한다. 앞서 박서준은 '더 마블스'를 찍기 위해서 영국에 머무르며 촬영을 진행한 바 있다.

외국인 사회자는 "'더 마블스'는 2023년 7월 개봉한다"며 출연자를 소개하면서 박서준의 이름도 호명했다. 이때 글로벌 기자단에서는 환호가 터졌다.

월트 디즈니 스튜디오의 실사영화에는 '인어공주'와 '백설공주', '라이온 킹' 등이 기다리고 있다. 이 중 '인어공주'는 기대와 논란의 주인공.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회자는 "내년 라인업은 '인어공주'로 시작될 것 같다"며 "디즈니의 전설 에리얼 역은 할리 베일리가 맡았고, 이 영화의 첫 번째 트레일러를 공개한다"며 영상을 선보였다. 두 번째로 "여태껏 소수에게 공개된 영상을 전 세계에 처음으로 선보인다"며 4분 30초 분량의 '인어공주' 레전드 OST 'Part Of Your World'를 들려줬다.

극 중 에리얼(할리 베일리 분)은 깊은 바닷속에서 'Part Of Your World'를 부르면서 가창력을 뽐냈고, '인어공주'의 첫 실사영화답게 스크린에서 살아숨쉬는 듯한 장면들이 감탄을 자아냈다.

앞서 흑인 할리 베일리는 백인이 주인공인 원작에 캐스팅돼 '원작 훼손' 논란을 비롯해 인종차별적인 논란에 시달려 문제가 된 바 있다. 내년 5월 개봉을 앞둔 현재도 그의 캐스팅을 반대하는 부정적인 여론이 존재한다.

월트디즈니 스튜디오 모션 픽쳐스 프로덕션 숀 베일리 사장은 "할리 베일리는 뛰어난 캐스팅이다. 에리얼을 이 세대를 위해서 완벽하게 캐스팅 하기 위해 노력했고, 감독님도 깊게 참여했다. 네 번째로 감독님과 작업하는데 감독님을 믿었다"며 "보통 캐스팅 할 때 2명~3명 정도 후보군을 추려서 말해주는데 이번에는 달랐다. 전화를 주셔서 한 명, 딱 한 명 있다. 이 역에 캐스팅 하고 싶다'고 했다. 감독님을 너무 믿어서 바로 만나기로 했고, 스크린 테스트를 했을 때 적임자라고 느꼈다. 바로 결정 할 수 있을만큼 완벽한 에리얼이었다. 스크린 테스트를 잊을 수가 없다. 얼른 '인어공주'를 선보이길 너무나 기대하고 있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OSEN

후반부 루카스 필름의 라인업도 공개된 가운데, 이정재의 차기작 '애콜라이트'도 언급됐다.

무엇보다 루카스 필름의 새로운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애콜라이트'는 한국 배우 이정재가 주연으로 캐스팅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디즈니+는 월트디즈니 컴퍼니가 제공하는 스트리밍 서비스 중 하나다. 154개의 시장에서 2억 3,500명이 넘는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스타워즈' 세계관의 새로운 스토리를 예고하는 '애콜라이트'는 '오징어 게임'으로 세계적 주목을 받은 이정재를 비롯해 영화 '당신이 남긴 증오'의 아만들라 스텐버그, 영화 '퍼펙트 스트레인저스'의 매니 자신토, BBC와 HBO 시리즈 '히스 다크 마테리얼'의 다프네 킨, 영화 '퀸 앤 슬림'의 조디 터너 스미스, 드라마 '애나 만들기'의 레베카 헨더슨, '러시아 인형처럼'의 찰리 바넷, 영화 '1917', '더 킹: 헨리 5세'의 딘-찰스 채프먼, 영화 '매트릭스'의 캐리 앤 모스 등 할리우드 톱배우들이 대거 출연한다.

런던에서 촬영 중인 이정재는 영상으로 등장했고, "안녕하세요 여러분 이정재입니다"라며 "현재 싱가포르에서 열리고 있는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를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현장에 함께하지 못해 아쉽지만 흥분되는 소식을 하나 전하고자 한다. 루카스 필름의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애콜라이트'에 출연하게 됐다"며 "드디어 디즈니 가족의 일원이 돼 너무 기쁘다. 앞으로도 '애콜라이트'에 많은 기대과 관심 부탁드린다"며 미소를 보였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월트디즈니컴퍼니는 1923년에 창립된 세계 최대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디즈니, 픽사, 마블, ABC, ESPN, 루카스필름 및 21세기폭스로부터 인수한 내셔널지오그래픽, FX네트웍스, 심슨 등 강력한 스토리텔링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월트디즈니컴퍼니는 자회사와 계열사를 포함한 종합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파크, 체험 및 소비재,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배급, 그리고 스튜디오, 일반 엔터테인먼트, 스포츠 및 인터내셔널 콘텐츠 및 오퍼레이션 등 네 개의 콘텐츠 사업 부문으로 구성된다. 해당 콘텐츠 사업 부문은 소비자 직접판매(DTC), 극장 및 방송 플랫폼 콘텐츠 개발 및 제작에 주력하고 있다.

또, 월트디즈니컴퍼니는 70년 이상 아태지역에서 한국을 비롯한 범중화권(Greater China, 중국, 홍콩, 대만), 일본, 동남아시아, 호주, 뉴질랜드 전역에서 사업을 전개하는 중이다. 아태지역은 전세계 영화시장 상위 10개 국가 중 3개, 상위 10개 글로벌 디지털 시장 중 4개를 포함하고 있어 큰 잠재력을 가진 시장으로 평가 받는다.

/ hsjssu@osen.co.kr

[사진] 월트디즈니 컴퍼니 제공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