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사부2’ 측 “후크 외주제작 종료, 이승기 합류 연기 관련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승기 사진|스타투데이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집사부일체2’가 이승기 합류와 관련해 추가 입장을 밝혔다.

SBS ‘집사부일체2’ 관계자는 30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집사부일체’ 시즌1 종료와 함께 후크엔터테인먼트의 부분 외주 제작도 종료됐다”고 밝혔다.

이어 “새로 제작되는 ‘집사부일체’ 시즌2는 자체 제작 예정이었다”며 “후크엔터테인먼트와 ‘집사부일체’의 공동제작으로 인해 이승기가 합류를 미룬다는 것은 사실무근”이라고 설명했다.

이승기와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음원료 정산을 놓고 분쟁을 벌이는 중인 가운데, 이승기의 ‘집사부일체2’ 하차설이 돌았다.

유튜버 이진호는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이승기의 하차설과 관련해 “후크가 ‘집사부일체’의 공동 제작사다. 결과적으로는 권진영이 차려놓은 밥상”이라며 “후크와의 관계를 완전히 정리하려면 ‘집사부일체’ 출연도 선을 그을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앞서 ‘집사부일체2’ 측은 “이승기를 기다리며 기존 멤버들로 녹화를 시작할 예정”이라며 “이승기 합류 시기는 미정이지만 제작진 및 출연진은 마음 고생 중인 이승기가 모든 것이 잘 해결되고 하루빨리 복귀하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