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자막뉴스] "왜 이런거야?" 가나전 본 외신들 놀랐다...드록바도 韓 혹평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강인이 90분 동안 뛰었다면 경기 결과가 바뀌었을 수 있다"

미국 스포츠매체 ESPN은 이강인을 집중 조명했습니다.

박스로 공을 보낼 때마다 가나 수비진이 당황했고, 이강인의 존재감과 움직임이 전반전 내내 수비수 2명을 달고 있던 손흥민에게 공간을 만들어줬다고 분석했습니다.

ESPN은 이강인이 풀타임을 뛰지 못한 이유로 어린 선수를 보호하려 했거나 카메오 활용이 더 낫다고 여겼거나, 그도 아니면 단지 감독의 신뢰를 받지 못했기 때문일 수 있다고 추측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