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편의점빵 연고전…CU, '연세크림빵' 이어 '고대페스츄리' 내놨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경제

BGF리테일은 CU가 고려대학교와 손잡고 '고대1905 사과잼 페스츄리'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BGF리테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편의점 CU가 공전의 히트를 친 연세우유 크림빵 시리즈에 이어 고려대학교와 손잡고 페이스트리빵을 선보인다. 편의점 빵 간 '연고전(고연전)'이 열리는 셈이다.

BGF리테일은 CU가 고려대학교와 손잡고 '고대1905 사과잼 페스츄리'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신제품은 CU가 자체 개발한 사과잼으로 만든 점이 특징이다. 전체 중량(160g)의 절반 이상을 토핑으로 채웠다고 강조했다.

한국경제

BGF리테일은 CU가 고려대학교와 손잡고 '고대1905 사과잼 페스츄리'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BGF리테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취향에 따라 오븐이나 에어프라이어로 조리하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사과파이로 즐길 수 있다고 BGF리테일은 소개했다.

제품 디자인은 고려대 과 잠바에서 모티브를 얻어 디자인했다. 고려대를 상징하는 교색인 크림슨과 문장인 호랑이 마크, KOREA UNIV. 문구를 넣었다.

CU는 지난 1월 연세대학교 연세유업과 손잡고 '연세우유 생크림빵'을 출시해 누적 1800만개를 판매하며 화제를 낳았다. 이번에는 담당 상푸기획자(MD)와 상품 개발팀이 6개월이 넘는 개발 기간 동안 공을 들여 고려대 빵까지 출시했다.

한국경제

BGF리테일은 CU가 고려대학교와 손잡고 '고대1905 사과잼 페스츄리'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BGF리테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U 관계자는 "고품질의 빵과 디저트 라인업을 확대하는 이유는 가치 소비를 추구하며 최신 트렌드를 주도하는 2030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아 편의점계의 빵·디저트 명가로서 입지를 공고히 하겠다는 의도"라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