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효린, 비비 머리채 잡고 격한 몸짓 "아주 그냥 나쁜X"…갑자기 왜 [N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효린 비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효린 비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효린 비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효린 비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가요 선후배 효린과 비비가 유쾌한 인증샷을 남겼다.

효린과 비비는 지난 29일 인스타그램에 함께 찍은 사진들을 공유했다. 두 사람은 이날 일본에서 열린 '2022 마마 어워즈'(2022 MAMA AWARDS)에서 공동 무대를 꾸몄다.

효린은 비비의 곡 '나쁜X'의 가사인 '아주 그냥 나쁜X'이라는 글과 함께 "귀여워 비비"라며 후배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비비 역시 "인생 디바 효린선뱀 사랑합니다"라는 글과 밀착해 찍은 사진들을 공유,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무대 의상을 입은 채 아이처럼 웃는 모습, 서로를 향해 격렬한 몸짓을 보이는 등 다양한 액션을 취하고 있다.

앞서 두 사람은 '2022 마마 어워즈'에서 함께 무대를 꾸미며 다양한 감정신을 소화해 큰 받수를 받았다.

hmh1@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