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하얀’ 임창정, 아내가 차려준 생일상 감동 “해피 창정 데이”[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겸 배우 임창정이 아내가 아침 일찍 차려준 진수성찬 생일상을 자랑했다.

30일 임창정은 본인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푸짐하게 놓여진 식사를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아침 여덟 시 생일상 행복하다”라는 멘트를 붙였다.

매일 아침 임창정을 위해 7첩 반상을 차려 화제가 된 서하얀은 남편의 생일을 맞아 더 신경쓴 생일 밥상을 준비한 모습이다. 미역국과 간장게장, 생선구이 등 다양한 반찬으로 식탁을 꽉 채웠다.

서하얀은 “해피 창정 데이. 생일 축하해 여보”라며 임창정이 올린 사진을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또 기록하며 멘트를 덧붙였다.

한편 임창정과 서하얀은 18살의 나이 차를 극복하고 2017년에 결혼했다. 슬하에 다섯 아들을 두고 있다.

김유진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임창정 인스타그램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