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치얼업' 한지현♥배인혁, 입맞춤으로 마음 확인..아슬한 비밀연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김나율기자]한지현이 배인혁의 마음을 받아들였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치얼업’(연출 한태섭, 오준혁/극본 차해원) 12화는 뜨거운 입맞춤으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도해이(한지현 분), 박정우(배인혁 분)가 흥미진진한 로맨스를 이어갔다.

도해이와 박정우는 ‘테이아’의 신입 단원과 단장으로 단내 연애 금지라는 규칙이 두 사람의 발목을 잡은 상황에도 단원들의 눈을 피해 한강에서 라면 먹으며 맥주 마시기 등 아슬아슬한 비밀 연애를 즐겼다. 특히 서로를 좋아하는 마음이 컸지만, 쌍방 짝사랑 기간이 길었던 만큼 두 사람은 수줍은 기습 스킨십은 물론 “귀여우니까 그렇지”, “예뻐서” 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진선호는 도해이에게 “우리 그냥 편하게 지내자. 네 마음이 내 마음대로 안 되는 건 알겠는데 문제는 내 마음도 내 마음대로 안 돼. 그래서 마음 가는 대로 하려고. 넌 네 마음 가는 대로, 난 내 마음 가는 대로”라며 직진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런 가운데 도해이가 달콤한 열애 기쁨도 잠시 ‘테이아’ 3대 예언의 사고 조작 범인 김진일(임지호 분)에게 목숨을 위협받으며 긴장감을 높였다. 도해이가 방 밖으로 나오려는 순간 문이 잠겼고 콘센트 합선에서 시작된 불길은 순식간에 방 안까지 번지며 도해이가 호흡 곤란으로 쓰러졌다.

사진 제공= SBS ‘치얼업’ 12화 캡처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