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대통령, '더탐사'에 "법 안 지킨 고통 보여줘야"

댓글 18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대통령, '더탐사'에 "법 안 지킨 고통 보여줘야"

윤석열 대통령이 유튜브 채널 '시민언론 더탐사'가 최근 한동훈 법무장관 집을 찾아가 논란을 일으킨 것을 두고 "법을 제대로 지키지 않으면 어떤 고통이 따르는지 보여줘야 하지 않느냐"라고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대통령은 어제(29일) 국무회의에서 "법무장관 자택을 이런 식으로 무단 침입하면 국민들이 어떻게 보겠느냐"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더탐사 측은 지난 27일 한 장관 자택을 찾아가 초인종을 누르며 한 장관을 찾았고, 이 과정을 유튜브로 생중계했습니다.

한 장관은 더탐사 관계자들을 공동주거침입 등의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한동훈 #윤석열 #국무회의 #더탐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