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앙숙 대결' 미국, 이란 꺾고 16강 합류...잉글랜드, 조 1위로 16강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이 '정치적 앙숙' 이란을 꺾고 16강에 합류했습니다.

미국은 B조 조별예선 최종전에서 풀리시치의 결승골로 이란에 1 대 0 승리를 거뒀습니다.

B조 2위가 된 미국은 8년 만의 월드컵 본선 무대에서 16강에 나가게 됐고, 이란은 사상 첫 16강 진출에 실패했습니다.

월드컵에서 처음으로 잉글랜드와 웨일스가 격돌한 '영국 더비'에서는 잉글랜드가 래시포드의 멀티골로 완승을 거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