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우성 보복 기소' 검사들 불기소..."범죄자들에 면죄부"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과거 서울시 공무원 간첩 조작 사건 피해자 유우성 씨에 대해 '보복 기소' 논란을 빚었던 검사들을 수사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이들을 재판에 넘기지 않기로 했습니다.

공소시효가 지났다는 게 공수처 판단인데, 유우성 씨 측은 범죄자들에게 면죄부를 준 어이없는 결론이라며 추가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홍민기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2013년 간첩 혐의로 체포된 탈북민 출신 서울시 공무원 유우성 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