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쓱세일에 자극 받았나...홈플러스, 한달 이상 먹거리 50% 싸게 판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사진출처 = 홈플러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홈플러스가 먹거리부터 이월 재고상품 등을 최대 80%까지 가격을 할인하는 행사를 연다.

최근 이마트가 쓱세일 등으로 마트 오픈런을 일으키며 흥행에 성공하자 무려 한달 이상 홈플러스판 ‘블랙프라이데이’로 손님맞이에 나선다는 복안이다.

2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홈플러스는 다음달 1일부터 내년 1월 4일까지 ‘홈플대란’ 프로모션을 통해 대형마트부터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쇼핑몰, 온라인몰 등 올해 마지막 대규모 세일 행사를 펼친다.

인기 먹거리는 최대 50% 할인하고 창고 개방을 통해 이월 상품은 최대 80% 저렴하게 선보이는 게 특징이다.

특히 내달 4일까지는 삼겹살과 목심은 물론 한우 등심과 국거리, 불고기 등을 최대 50% 할인하고 계란과 딸기, 밀감 등도 저렴하게 판매한다.

당당치킨 4종은 멤버십 회원에게 1000원 할인해준다. 12월 한 달간은 신상품 ‘당당 트리플 갈릭 치킨’을 7990원에 선보인다.

생활용품은 1+1행사를 진행하며 김치냉장고 등 시즌 가전제품도 특가에 내놓는다.

자녀들을 위한 각종 완구류와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 등도 아끼지 않고 할인한다. 행사 기간 레고 13종은 20%, 타요 신호등 도시놀이는 60% 싸게 판다.

인테리어용품과 생활용품, 캠핑용품 등 이월 재고상품들은 최대 80% 할인해 선보이는 ‘창고대방출’ 행사도 진행한다.

홈플러스는 올해 1월부터 대형마트 업계 최초로 ‘물가안정 프로젝트’를 연중 운영하며 고객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홈플러스 관계자는“이번 홈플판 블랙프라이데이를 통해 각종 지출이 많아지는 연말, 소비자들은 센스 있는 아이템들을 파격적인 할인가에 ‘득템’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