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술 취해 전동킥보드 타다 충돌 사고 낸 50대 벌금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만취상태서 공유전동킥보드 타다 사고…처벌 직면(CG)
[연합뉴스TV 제공]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술에 취한 상태에서 전동킥보드를 운전하다 충돌사고를 낸 50대가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형사5단독 김정헌 판사는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치상)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등 혐의로 기소된 A(51)씨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월 5일 오후 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35%의 술에 취한 상태로 전동킥보드를 운전하다 신호를 위반해 B(54)씨가 몰던 택시의 앞 범퍼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는다.

이 사고로 B씨와 승객(47)이 각각 2주, 열흘 간의 병원 치료를 받았으며, 차량도 일부 파손됐다.

김 판사는 "피고인이 자신의 잘못을 반성하고 있고 본인도 이 사고로 중상을 입은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jyoung@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