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임시완, 코로나19 확진 후 근황 "아프지 않아…건강 조심하세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설현(왼쪽)과 임시완(사진=임시완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배우 임시완이 코로나19 확진 후 근황을 전했다.

임시완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전혀 아프지 않아. 하지만 건강을 조심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임시완과 설현의 투샷이 담겼다. 임시완은 자신의 초상화가 그려진 노트를 들고 있는데, 이 그림은 설현이 그려준 것으로 보인다.

임시완과 설현은 현재 방영 중인 지니TV 오리지널 드라마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다. 해당 게시물을 확인한 설현은 “와 누가 그렸는지 참 잘 그렸네”라고 댓글을 남겼다.

임시완은 지난 25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현재 격리 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