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영대 소속사 '아우터코리아', '아우터 유스 프로젝트2'로 포토 스튜디오 '시현하다'와 콜라보 진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정재영, 김영대의 소속사 아우터코리아가 신인배우들과 함께하는 '아우터 유스 프로젝트' 두번째 이야기를 기획, 포토 스튜디오 '시현하다'와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새로운 얼굴을 발굴해 그들의 숨겨진 색을 찾아 성장을 이뤄주는 아우터코리아의 '아우터 유스 프로젝트'는 소속 신인 배우들의 역량 개발 및 추억을 쌓으며 유대감을 강화해 안팎으로 관심을 받았다. 첫번째 이야기는 '마이네임이즈(My Name Is)'라는 주제로 화보집을 발간해 수익금을 전액을 빅이슈코리아에 기부한 바 있다. 두번째 프로젝트 타이틀은 '숨겨진 나만의 이야기'로 "누구나 고유의 색이 있다"라는 슬로건을 통해 증명사진을 넘어 새로운 사진 문화를 만들어 나가고 있는 '시현하다'와 협업했다.

스타데일리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우터코리아 유스프로젝트 인스타그램을 통해 강희구, 손현우, 윤현수, 정보민, 진호은, 채원빈, 천희주 이렇게 일곱 명의 신인배우와 '시현하다'와 만나 숨겨진 이야기를 공개, 풋풋함이 느껴지는 다채로운 향연을 펼쳤다.

영화 '셔틀'에 캐스팅된 강희구는 은은한 카리스마로 이목을 집중 시켰고, 최근 아우터코리아에 합류한 손현우는 훈훈한 이목구비로 주변을 밝혔다.

seezn '소년비행 1, 2', 웨이브 오리지널 '청춘 블라썸'에서 주연으로 활약하며 소년미를 발산한 윤현수는 색다른 모습을 인상 깊게 전했고, MBC '금혼령, 조선 혼인 금지령'에 합류한 정보민은 사랑스러움으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디즈니+ '삼인칭 복수'에서 빌런으로 심장을 쫄깃하게 만든 진호은은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영화 '마녀2'에서 뇌리 깊은 활약을 펼친 후 넷플릭스 '스위트홈 2'에 합류해 촬영 중인 채원빈은 오랜만에 활짝 웃는 모습으로 근황을 전했고, MBC '미치지 않고서야'에서 똑부러지는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은 천희주는 당찬 매력을 뽐냈다.

아우터코리아 원욱 대표는 "아우터코리아는 좋은 신인을 발굴해 좋은 배우로 거듭나게 하는 노하우를 축적한 회사다. 배우마다 개성이 다르고 영혼이 다르다. 그에 맞는 기획으로 빛날 수 있게 만들어주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그는 "(아우터 코리아 유스프로젝트) 첫번째보다 두번째 이야기에서 한층 성숙한 면이 보인다. 앞으로 이들의 활약을 주목해달라"고 전하며 신인 배우들을 향한 애정을 표했다.

한편, 아우터 코리아와 시현하다가 함께한 콜라보 화보는 아우터 코리아 유스 프로젝트 인스타그램에서 만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