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국, 우크라에 150㎞ 미사일 제공 검토…러 본토 타격 가능"(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보잉-사브 공동개발로 기존 지상발사 소직경 폭탄에 로켓 모터 결합

올해 10월 NASAMS 방공시스템 제공…원거리 타격용 미사일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미국 국방부가 우크라이나에 보잉 등이 개발한 사거리 150km짜리 미사일을 제공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라고 로이터통신이 27일(현지시간) 전했다.

이 방안이 현실화 한다면 우크라이나는 이르면 2023년 봄부터 전선에서 멀리 떨어진 러시아 본토 지역을 타격하는 능력을 갖게 된다고 로이터는 설명했다.

우크라이나는 방공망 강화를 위해 독일의 IRIS-T, 미국의 나삼스 등 방공 미사일 시스템을 몇 기 지원받았으나, 수백km 떨어진 목표물을 공격할 수 있는 원거리 타격용 미사일은 지원받지 못했다. 미국은 그간 확전 가능성을 우려해 사거리가 297km인 ATACMS 미사일을 제공해 달라는 우크라이나 측 요청은 거부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