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경호 "차태현, 예능서 일만 시키고 '네 돈 내고 먹어'라고" (가요광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윤경호가 차태현의 만행(?)을 언급했다.

28일 방송한 KBS Cool FM '이기광의 가요광장'에 영화 '탄생'의 배우 윤경호가 출연했다.

DJ 이기광과 윤경호는 밸런스 게임을 했다. 윤경호가 활약했던 예능 '어쩌다 사장'과 '청춘MT'가 같은 날 촬영 섭외가 왔다면 어느 쪽으로 갈 거냐는 질문에 윤경호는 '어쩌다 사장'을 택했다.

이기광이 이유를 물어보자 '청춘MT'는 게임을 하고 출연자들에게 말을 걸어야하는 부담이 있어 마음 한 편이 초조한 느낌이었는데 '어쩌다 사장'은 열심히 일을 하면 돼서 예능에 대한 부담이 적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쩌다 사장' 섭외 당시에 차태현이 ‘형 가게 차렸는데 알바 좀 할래?’ 라고 전화가 와서 진짜인 줄 알고 가겠다고 했는데 나중에 예능인 걸 알았다"라고 비화를 밝혔다.

더불어 차태현이 진짜 사장 같이 일만 시켰고, 뭘 먹으려고 하면 ‘니 돈 내고 먹어야한다’ 라고 해서 정말 일만 하고 왔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사진= KBS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