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소녀 리버스’ 공개 잠정 연기…“일부 크리에이터들과 협의 완료하지 못해”(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녀 리버스’ 공개 일정이 잠정 연기됐다.

28일 오전 ‘소녀 리버스’ 측은 “오늘 첫 공개될 예정이었던 ‘소녀 리버스’의 공개 일정을 잠정 연기하게 되었음을 안내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녀 리버스’는 버추얼 아이돌 데뷔 서바이벌이다. 프로그램 속 버추얼 캐릭터는 국내외의 크리에이터들이 오픈 플랫폼을 통해 공개한 다양한 버추얼 캐릭터 구성요소들을 활용해 완성되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매일경제

‘소녀 리버스’ 공개 일정이 잠정 연기됐다.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그러면서 “콘텐츠 제작 및 방송 송출 등의 활용에 대해 대부분의 크리에이터들과 협의를 마쳤으나,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논의했음에도 일부 크리에이터들과 협의를 완료하지 못해 불가피하게 공개 일정을 연기하기로 최종 결정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또 “당사는 이후에도 해당 크리에이터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여 모든 크리에이터들과 협의를 마친 후 안정적으로 콘텐츠를 선보이겠습니다”라고 약속했다.

‘소녀 리버스’ 측은 “버추얼 캐릭터 구성 요소의 많은 크리에이터분들과 시청자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고개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앞으로도 모든 크리에이터들의 권리를 존중하고, 콘텐츠 제작에 신중을 기해 더욱 완성도 높은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이로 인해 28일 상암 스탠포드호텔에서 진행될 예정이었던 ‘소녀 리버스’ 제작발표회 역시 잠정 연기하게 됐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