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호, '킹더랜드' 방영 앞두고 새 계정 오픈..팬들과 더 가까이 소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이준호가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예고했다.

이준호는 JTBC 새 드라마 '킹더랜드'(극본 최롬(팀 하리마오), 연출 임현욱, 제작 앤피오엔터테인먼트, SLL) 출연을 확정 짓고 현대극 로코 남주로 돌아온다. 기품, 카리스마, 명석한 두뇌까지 모든 것을 갖춘 킹 그룹의 후계자 '구원' 역을 맡아 안방극장을 설렘으로 물들일 예정이다. 상대 배역 '천사랑' 역은 임윤아가 맡아 두 사람이 폭발시킬 환상적인 케미스트리에도 이목이 쏠린다.

그는 지난해 3월 전역 후 복귀작으로 택한 MBC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디테일한 감정 표현, 무게감 있는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울림을 전했다. '믿고 보는 배우'의 진가를 인정받으며 '2021 MBC 연기대상' 미니시리즈 부문 남자 최우수연기상과 베스트 커플상, '제34회 한국PD대상' 출연자상 탤런트 부문, '2022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 남자배우 부문, '제58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최우수연기상과 인기상, '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미니시리즈 부문 남자 최우수연기상 등을 받았다.

이준호의 차기작 '킹더랜드'에 드라마 팬들의 관심이 모이는 가운데 JYP엔터테인먼트가 새 공식 계정을 깜짝 오픈했다. 새로운 채널은 이준호의 애칭 '잊'과 게시한다는 뜻의 영단어 '포스트'(POST)를 조합해 '포스트잊'이라는 닉네임이 완성됐다. 이준호의 면면을 담은 '포스트잊'으로 가득 채우겠다는 의미에 맞춰 작품 비하인드 컷과 다양한 소식을 전하고 팬들과 더욱 가까이 소통한다.

첫 게시물로 업로드된 프로필 이미지 6장은 날카로운 눈빛부터 그윽한 분위기까지 화수분 매력이 담겨 시선을 끈다.

한편 '킹더랜드'는 웃음을 경멸하는 남자 ‘구원’과 웃어야만 하는 스마일 퀸 ‘천사랑’이 호텔리어들의 꿈인 VVIP 라운지 ‘킹더랜드’에서 진짜 환하게 웃을 수 있는 날을 만들어가는 이야기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