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강기영, 데뷔 후 첫 일본 팬미팅 성료…'우영우' 주종혁 지원사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이준현 기자]
텐아시아

(사진=나무엑터스)



강기영이 데뷔 후 첫 일본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강기영은 지난 26일 일본 오사카 산케이 홀 브리제에서 ‘강기영 Japan 1st Fan meeting’을 통해 팬들과 만났다.

무엇보다 이번 팬미팅은 강기영이 데뷔 후 처음 갖는 해외 팬미팅으로 의미를 더한 가운데, 강기영은 다양한 모습을 전할 수 있는 코너들을 구성해 다채롭게 120분을 채웠다.

이날 강기영은 올 한해 많은 사랑을 받은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속 유니콘 멘토 정명석에 대한 것부터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비롯한 개성 만점 캐릭터들로 사랑받은 작품들의 비하인드를 이야기하며 ‘배우 강기영’으로서의 매력을 더했다.

이후 진행된 토크에서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로 호흡을 맞췄던 배우 주종혁이 게스트로 깜짝 등장해 “힘들 때마다 기영이 형의 기운들을 받으면 기분이 좋아진다. 매일 형이 없으면 보고 싶은 존재가 됐다”라며 강기영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아 두 사람의 끈끈한 우정이 빛냈다.

이 밖에도 강기영은 임영웅의 ‘이제 나만 믿어요’, 일본 가수 히라이켄의 ‘히토미오 토지테(눈을 감고)’ 무대를 선보이며 감미로운 보이스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이처럼 팬들과 눈을 맞추며 자신에게 무한한 애정을 보내는 이들과 따듯한 교감을 나눈 강기영은 “정말 행복한 시간이었고, 제가 오사카에서 팬미팅을 하고 있다는 게 끝나고 나서도 믿기지 않을 거 같다”라며 “오늘 같은 감동은 없을 것이다. 왜냐하면 여러분들은 그냥 보통 팬이 아니니까요”라고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속 명대사를 재치있게 응용하며 감사함을 전했다.

한편 강기영은 새로운 작품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이준현 텐아시아 기자 wtcloud83@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