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단적 폭력 면허"..."업무개시명령 초강수 압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은 화물연대 총파업을 '집단적 폭력 면허'라고 비판하면서 정부의 업무개시명령 카드를 부각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화물연대와 교섭에 나설 정부를 향해 업무개시명령이란 초강수를 앞세워 노조의 생존권을 압박하지 말라고 요구했습니다.

엄윤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화물연대의 총파업이 계속되자 국민의힘은 국가 경제를 볼모로 한 '집단적 폭력 면허'라고 비판했습니다.

정치적 이익에 편승해 파업에 나선 건 아닌지 냉정하게 살펴봐야 한다는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