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황희찬, 그라운드 훈련 복귀…김민재는 치료·휴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6강 진출을 위해 반드시 이겨야 하는 가나전을 앞두고 그간 회복에 열중하며 우루과이전에 결장했던 대표팀 주력, 황희찬이 그라운드 훈련에 복귀했습니다.

햄스트링 부상을 당했던 황희찬은 우루과이전 다음날 패스와 슈팅, 70m 러닝 등을 소화한데 이어 어제도 동료들과 훈련에 나서며 컨디션을 끌어올렸습니다.

다만 우루과이전에서 종아리를 다친 핵심 수비수, 김민재는 "심각하지 않지만 아직 통증이 느껴진다"며 훈련에 빠진 채 호텔 내 치료와 휴식을 병행했습니다.

[갈태웅]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