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수미, 임채무에 기습 키스…"불도저가 미는 힘보다 세" (회장님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김수미와 임채무의 키스신 비하인드가 공개된다.

오는 28일 오후 8시 20분 방영되는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 7화에서는 ‘전원일기’ 식구들의 최다 출연이 이뤄질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임채무, 임현식부터 이창환, 신명철, 이상미까지 특급 게스트들이 등장해, ‘전원일기’ 비하인드 스토리가 대방출될 예정이다.

먼저 6화에 이어, ‘전원일기’에서 양촌리로 귀농한 ‘박상태’ 역의 임현식이 ‘전원 패밀리’를 자신의 고즈넉한 한옥 집에 초대해 닭백숙 파티를 하는 장면이 방영된다. 식사를 하던 중 김수미가 불쑥 임채무에게 “우리 전에 강하게 키스했지?”라며 추억 토크를 시작한다. 영화 촬영 현장에서 김수미가 임채무에게 기습 키스신을 펼쳤던 것. 임채무는 “배우 생활 50년 하면서 내가 당해보기는 처음이었다”, “불도저가 미는 힘보다 더 셌어”라며 70금 토크에 당황하지 않고 리액션해 폭소를 자아낸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원일기’에서 임현식의 아내 역할이었던 故 김자옥에 대한 그리움도 그려져 시청자들에게 애틋함도 전할 예정이다. 김용건과 마지막 드라마 촬영 때의 에피소드 및 ‘전원일기’ 시절 첫눈 오던 날 김수미와 함께 오열했던 이야기들이 공개된다.

이후, 가을 추수를 위해 다시 전원 하우스로 돌아온 김용건, 김수미, 이계인에게 깜짝 손님이 찾아온다. ‘전원일기’에서 이장 ‘신명석’ 역할을 맡았던 신명철과 ‘개똥이 아빠’ 이창환이 찾아와 20년 만에 회포를 풀게 된다. ‘개똥 엄마’ 이상미도 방문해 반가움을 더한다. 이상미는 이계인에게 “우리 양평에서 추억이 많잖아, 촬영할 때 여기서 많이 잤잖아”라며 양평 오니까 생각이 많이 난다고 밝히자, 장꾸 김용건이 이계인을 꾸짖으며 치정극으로 만들어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다 함께 모여 저녁 식사를 하는 중에 이상미는, 자신은 미혼이지만 ‘전원일기’를 촬영하면서 개똥 아빠 이창환과 15년 동안 결혼생활을 하며 권태기도 겪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다. 또한, 극 중에서 임신 촬영이 2년 동안 지속되었는데 인교진이 맡았던 ‘개똥이’ 출생의 비밀(!)도 공개될 예정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또한, 아침 요정으로 찾아올 새로운 게스트가 누구일지도 기대를 모은다.

사진 = tvN STORY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