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벌써 33주차’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박승희, D라인 공개 “얼마 안 남았다”[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박승희가 임신 33주차에 접어든 D라인 몸매를 공개했다.

27일 박승희는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D라인이 돋보이는 거울 셀카를 게재헀다. 게시글에는 “33주. 몇 주 안남았다”라고 멘트를 붙였다. 사진 속 박승희는 곧 출산이 임박해 보인다.

한편 박승희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을 끝으로 은퇴한 후 지난해 4월 5세 연상의 패션 브랜드 대표와 결혼했다. 최근에는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김유진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박승희 인스타그램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