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삼성전자 반도체 임직원 3천600명 목소리가 하나의 AI 보이스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ESG 향한 의지가 AI 보이스로 재탄생"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삼성전자[005930] 반도체(DS)부문 임직원 3천600여명의 목소리가 하나의 '인공지능(AI) 보이스'로 재탄생했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DS부문은 최근 세계 최초의 다발화자 AI 목소리 합성 기술을 활용, 임직원의 목소리를 모아 AI 보이스를 제작했다.

연합뉴스

목소리를 녹음 중인 삼성전자 DS부문 임직원의 모습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는 9월부터 진행된 '내일을 만드는 보이스' 캠페인의 일환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전자 DS부문의 지속가능한 노력을 누군가의 목소리가 아닌 '우리의 목소리'로 전달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된 프로젝트"라고 설명했다.

임직원은 AI 보이스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지속가능경영 ESG(환경·사회·지배구조)의 다짐과 의지를 담은 개인 목소리를 녹음했다. 임직원 개개인이 모바일 기기를 통해 녹음한 음성 데이터는 6주간의 학습과 데이터 최적화를 통해 음원 합성 모델로 재생성됐다.

이번 캠페인에는 임직원 3천600여명이 남성 66%, 여성 34%의 비율로 참여했다.

캠페인을 통해 만들어진 목소리는 앞으로 DS부문 ESG 콘텐츠의 성우로 등장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목소리를 녹음 중인 삼성전자 DS부문 임직원의 모습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전자 DS부문은 8월부터 '내일을 만드는 내 일' 캠페인을 통해 ESG 경영이 임직원 개개인의 일과 생활 곳곳에 자리하고 있음을 전달하고 있다.

ESG 개념과 지속 가능성의 가치에 대한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온라인 강의, 경영진과 임직원이 함께하는 'ESG 라운지 토크쇼' 등이 대표적인 사례다.

삼성전자 DS부문은 향후 해외 법인 임직원도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을 진행해 영문 보이스도 제작할 계획이다.

hanajjang@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