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월드컵] '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하고 '기사회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쐐기 골은 21세 영건 페르난데스…폴란드 이어 C조 2위로



(루사일=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첫판에서 이변의 제물이 된 아르헨티나가 리오넬 메시(파리 셍제르맹)의 '황금 왼발' 덕에 멕시코를 잡고 기사회생했다.

아르헨티나는 27일(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후반 19분 터진 메시의 선제 결승 골을 앞세워 멕시코에 2-0으로 승리했다.

사우디아라비아를 상대로 치른 1차전에서 메시의 페널티킥 선제골을 끝까지 지키지 못하고 1-2로 역전패해 벼랑 끝에 몰렸던 아르헨티나는 이로써 대회 첫 승전고를 울리며 조 2위(승점 3·골득실 +1)로 올라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