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샘해밍턴 子 벤틀리, 눈 부상 후 근황 공개 "많이 좋아졌어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차혜영 기자]
텐아시아

(사진=벤틀리 SNS)



방송인 샘해밍턴의 아들 벤틀리가 눈 부상 후 근황을 전했다.

벤틀리는 25일 "저 많이 좋아졌어요. 밤탱이 별명은 곧 사라질 거에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지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한쪽 눈두덩이가 부은 벤틀리의 모습이 담겼다. 벤틀리는 환한 미소로 "많이 좋아졌다"며 근황을 알렸다.

앞서 벤틀리는 "놀이터에서 놀다가 눈 쪽으로 떨어져서, 다행히 큰 문제는 없지만 눈 근처라 많이 붓고 멍까지 올라오고 있네요"라며 걱정을 자아낸 바 있다.

한편 벤틀리는 샘해밍턴과 함께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