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토부-화물연대 내일 교섭...결렬 시 업무개시 명령 발동할 듯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화물연대 파업으로 운송 차질이 빚어지는 가운데 정부와 화물연대 측이 내일(28일), 마주 앉아 교섭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조건 없는 복귀를 요구할 예정인데, 대화가 결렬된다면 조만간 업무개시 명령을 발동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박소정 기자입니다.

[기자]
화물연대 파업으로 운송 차질 우려가 커지는 상황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피해가 예상되는 업체들을 찾아 문제가 없는지 살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