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장동 폭로전 '마지막 키맨' 김만배…이재명 말할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장동 폭로전 '마지막 키맨' 김만배…이재명 말할까

[앵커]

'대장동 일당'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에 이어 남욱 변호사가 폭로를 이어가고 있죠.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까지 풀려나 폭로전에 가세할지 주목됩니다.

신선재 기자입니다.

[기자]

대장동 일당이 풀려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관련성을 폭로하는 가운데, 마지막 '키맨', 김씨의 입에 관심이 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