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TFN, '아마존' 활동 마무리… 새로운 시도 빛났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TF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FN(노아·시안·케빈·건우·레오·온·제로·카이리·키오)이 '아마존(AMAZON)'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TFN은 26일 MBC '쇼! 음악중심'에서 선보인 '아마존' 무대를 끝으로 미니앨범 '비포 선라이즈 파트 4(BEFORE SUNRISE Part. 4)' 활동을 마쳤다.

TFN은 마지막까지 흠잡을 데 없는 무대로 시청자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멤버들은 탄탄한 보컬과 세련된 퍼포먼스, 여유로운 무대매너 등 완벽한 모습을 선보이며 전 세계 K팝 팬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무대를 마친 후 TFN은 "에델바이스(팬덤명)의 아낌없는 응원이 있었기에 더욱 빛나는 활동이었다. 마지막까지 저희와 함께 해줘서 감사하다. 앞으로 아티스트로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테니 기대해 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아마존'을 마지막으로 '비포 선라이즈' 4부작을 종료한 TFN이 앞으로 어떤 스토리가 담긴 음악을 들려줄지 기대가 모인다.

활동을 마친 TFN은 다양한 콘텐츠로 국내외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박상후 엔터뉴스팀 기자 park.sanghoo@jtbc.co.kr(콘텐트비즈니스본부)

박상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