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연아♥고우림, 2022 MAMA 어워즈 참석…결혼 후 첫 공식 석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연아, 고우림 / 사진=DB, 소속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2022 MAMA 어워즈' 시상자 라인업이 공개되면서 이번 시상식이 김연아, 고우림 부부의 첫 동반 스케줄이 될 전망이다.

25일 '2022 마마 어워즈(MAMA AWARDS)' 시상자 라인업이 공개됐다.

이번 '마마 어워즈'의 호스트로 박보검, 전소미가 확정된 가운데 스포츠스타 김연아, 박세리, 곽윤기와 배우 황정민, 정우성, 안소희, 황민현, 임시완, 한선화 등이 시상자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세계적 '피겨스케이팅 여왕' 김연아는 이번 '마마 어워즈'를 통해 음악 시상식에 처음으로 참석한다. 그는 "팬데믹이라는 아픔을 겪으며 침체됐던 전 세계 모두에게 음악을 통한 치유와 위로의 힘을 응원하기 위해 '2022 MAMA AWARDS' 시상자로 나서게 됐다"라고 전했다.

이 외에도 서지혜, 김동욱, 박성훈, 여진구, 문가영, 김소현, 우도환, 강한나, 주종혁, 남윤수, 이재욱, 가비, 아이키, 김해준, 이은지, 이마다 미오, 사카구치 켄타로 등 국적과 분야를 막론한 화려한 라인업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나 이번 라인업 중에서도 김연아의 참석이 눈길을 끈다. 바로 지난 10월 결혼식을 올린 새신부이기도 한 김연아. 그의 남편이자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 멤버 고우림 역시 이번 '2022 MAMA AWARDS'에 아티스트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2022 MAMA AWARDS'는 일본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오는 29일과 30일 열린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