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푸틴, 헤르손 철수 후 생명 위협 느낄 만큼 타격…패하면 종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러시아가 개전 직후 점령한 우크라이나 남부 요충지 헤르손에서 최근 철수하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생명에 위협을 느낄 만큼 심각한 심리적 타격을 입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23일(현지시간) 영국 더타임스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대통령 측근인 올렉시 아레스토비치 대통령실 보좌관은 "러시아는 전쟁에서 패배한 차르를 용서하지 않는다. 이런 까닭에 푸틴 대통령은 매우 두려워하고 있다"고 말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