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골프선수 불륜설에 비·조정석 "허위사실 법적대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성 골프선수와 불륜설이 제기된 가수 비와 배우 조정석 씨 측이 해당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가수 비의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어제(6일) 공식 SNS를 통해 불륜설은 대응할 가치조차 없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최초 보도한 매체에 문의해 소속 아티스트가 아니라는 확답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악성 게시글을 다는 행위 등에 모두 법적 책임을 묻고, 선처하지 않겠다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