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개인정보보호위원장에 고학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윤석열 대통령은 6일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에 고학수(사진)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내정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고 내정자는 법경제학자로 개인정보 보호, 데이터 경제, 인공지능 관련 다양한 학술 활동을 활발히 수행해 왔고, 정부위원회 위원 등에 참여해 법·제도의 현실에도 밝은 개인정보 보호 분야 최고 전문가”라고 소개했다.

고 교수는 현재 한국인공지능법학회 회장을 맡고 있고, 전 한국법경제학회 회장을 지냈다. 서울대(경제학)를 졸업한 뒤 미국 컬럼비아대에서 법학전문석사, 경제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