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동훈, 출마 계획 질문에 “현재는 생각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6일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정치인으로서의 출마 의사를 질문받고 “그런 생각이 없다”고 답했다.

세계일보

한동훈 법무부 장관. 국회사진기자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권칠승 의원은 한 장관에게 “혹시 (정치인으로) 출마 계획을 갖고 있나”라며 질의했고 한 장관은 “제가 지금 왜 여기서 그런 말씀을 드려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만, 지금 현재는 그럴 생각이 없다”고 대답했다. 권 의원은 또 한 장관에게 “윤석열 대통령에게 정무적인 보좌 역할도 하나”라고 묻기도 했다. 이에 한 장관은 “제가 그럴 만한 능력이 안 돼서 그러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권 의원이 “실세 장관으로 알려졌다”며 “(윤 대통령에게) 얘기들을 좀 한 것 아닌가”라고 묻자 한 장관은 “잘못 알려진 것 같다”며 “(나는) 실세 장관이 아니다”라고 답하기도 했다.

박지원 기자 g1@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