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코로나 땐 '영웅'이라더니…돌아갈 곳 잃은 간호사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가 크게 번질 때 당장 인력이 필요했던 병원은 여러 병동의 간호사들을 차출해서 코로나 병동으로 급하게 파견했습니다. 그런데 이 간호사들이 다시 돌아갈 곳을 잘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원래 일하던 자리로 되돌아갈 줄 알았지만, 잘 알지 못하는 곳이나 자리가 빈 곳으로 보내지면서 그만두는 경우까지 생기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정인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