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 대통령 · 기시다 전화 통화…"안보 분야 연대와 소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북한 미사일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우리 시간으로 오늘(6일) 새벽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 회의가 열렸습니다. 우리와 미국을 비롯해 여러 나라가 단호한 대응을 촉구했지만, 중국과 러시아가 북한을 감싸면서 회의는 결론 없이 마무리 됐습니다. 이렇게 북한의 도발이 계속되자,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 오후 기시다 일본 총리와 전화 통화를 했습니다.

무슨 이야기 오갔는지 박원경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