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롯데, 8일 홈 최종전서 '벤츠를 잡아라 최후의 1인' 이벤트 진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황혜정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2022시즌 홈경기 최종전에 메르세데스-벤츠 공식딜러인 한성모터스와 함께하는 ‘최후의 1인! 벤츠를 잡아라’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올 시즌 홈에서 치뤄진 경기마다 선정된 팬들을 대상으로 ‘한성모터스와 함께하는 벤츠를 잡아라 최후의 1인’을 찾기 위한 이벤트로, 오는 8일 사직에서 열리는 LG와 홈경기 6회 초에 최종 추첨이 진행된다.

이어 6회 말 종료 직후에는 행운을 거머쥘 ‘최후의 1인’ 당첨 시상식이 열리며, 시상자로는 한성모터스 남천전시장 허민영 지점장이 나설 예정이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공식딜러인 한성모터스는 지난 2016년부터 롯데자이언츠와 함께 ‘벤츠를 잡아라’와 여성 안심귀가서비스 ‘자이언츠 택시’ 등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진행해왔다.

구단은 앞으로도 한성모터스와 함께 팬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et1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