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에어부산, BTS콘서트 맞춰 日노선 전세편 편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에어부산이 오는 15일 부산에서 열리는 방탄소년단(이하 BTS) 콘서트에 맞춰 일본 전세 항공편과 국내선 임시 항공편을 편성한다고 6일 밝혔다.

먼저 오는 14일부터 부산~나리타(도쿄)·오사카·후쿠오카 등 일본 주요 3개 노선에 각 4편씩, 총 12편의 임시 항공편을 편성했다. 부산~나리타, 부산~오사카 노선은 14일과 16일에 임시 항공편이 투입되며, 부산~후쿠오카 노선은 15일과 16일에 임시 항공편을 운항한다.

이번 임시편의 일본 출발 항공편은 현지 여행사를 통해 호텔과 이동차량이 포함된 전세기 상품 형태로 판매됐으며, 이미 모든 노선의 상품이 매진된 상황이라고 에어부산 측은 전했다. 또 임시편 외에도 에어부산의 기존 일본노선 정기 운항편과 14일 김해공항으로 도착하는 방콕발 항공편도 만석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부산은 콘서트 기간 많은 일본인 관광객의 부산행이 이뤄질 것으로 판단,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에도 적극 나선다. 15일 부산과 후쿠오카를 오가는 임시 항공편의 운항 항공기를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 래핑 항공기를 투입해 부산 유치 홍보 열기에 힘을 보탠다.

한편 에어부산은 급증하는 일본 여행수요를 고려해 동계 시즌에 맞춰 코로나19로 운항이 중단된 부산~삿포로, 부산~나리타(도쿄) 노선 재운항과 일본노선의 증편 운항을 계획하고 있다. 또 구마모토, 미야자키 등 일본 관광 소도시 중심의 전세기 항공편도 운항하는 등 한일 관광교류 활성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