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푸틴 동원령에 회의론 잇따라…"총알받이 보내는 대량학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러시아가 최근 단행한 부분 동원령의 효과가 거의 없을 것이라는 회의론이 나오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들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평범한 일상을 살아가던 민간인을 전장에 총알받이로 내모는 행위라는 비판과 함께 러시아 내 여론악화도 관측되는데요.

러시아는 올해 2월 24일 우크라이나 침공 뒤 8만명(서방 추산)에 가까운 병력이 죽거나 다치거나 포로로 잡히자 예비군 30만명을 동원하기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