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북한 감싸는 중 · 러…안보리, 이번에도 '빈손 회의'되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현재 미국 뉴욕에 있는 유엔 본부에서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놓고 미국이 어제(5일) 요구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공개회의가 열리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와 일본도 안보리 이사국은 아니지만 관계국 자격으로 참석했습니다. 그런데 중국과 러시아가 북한을 감싸고 돌면서 이번에도 빈손 회의가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뉴욕에서 김종원 특파원입니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