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나미, 허니문도 미룬 축구 열정..."결혼식 날짜 정해졌지만 경기가 더 중요"('골때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텐아시아

'골 때리는 그녀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오나미가 허니문까지 미룬 축구 열정을 보였다.

5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오나미가 개벤져스 멤버들에게 청첩장을 돌렸다.

오나미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허니문을 바로 갈 생각을 하지 않았다"라며 "결혼식 날짜가 정해졌지만 경기 날짜가 더 중요하다. 지금 축구 선수니까 경기가 있기 때문에 허니문을 바로 갈 생각이 없었다"라고 축구 열정을 태웠다.

한편 개벤져스는 멤버 변동이 없이 챌린지리그로 강등 경기를 가게 됐고 오나미는 "너무 아쉬웠다. 내가 조금 더 잘했으면 좋았을텐데. 변화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밝혔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