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야구와 KBO

'5승 사냥' 브랜든, “KBO리그 첫 시즌, 팬들 뜨거운 응원 정말 짜릿” [잠실 톡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잠실, 최규한 기자] 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SSG 랜더스의 경기가 열렸다.1회초 두산 선발 브랜든이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2022.10.05 / dreamer@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잠실, 홍지수 기자] 두산 베어스 외국인 투수 브랜든 와델이 승수를 추가하고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브랜든은 5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SSG 랜더스와 시즌 16차전에서 선발 등판해 팀의 5-2 승리를 이끌었다.

브랜든은 1회초 김강민에게 2점 홈런을 얻어맞았지만, 이후 추가 실점 없이 7회까지 호투했다. 그는 7이닝 동안 3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2볼넷 2실점 호투로 시즌 5승(3패)째를 챙겼다.

경기 후 브랜든은 “팀 순위가 확정됐지만 끝까지 팬들에게 최선을 다하겠다는 목표뿐이었다. 7회 위기 상황이 있었지만 등 뒤 야수 동료들만을 믿었다. 그렇기 때문에 유리한 카운트를 선점해 빠르게 승부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태형 감독은 "선발 브랜든이 깔끔한 피칭으로 긴 이닝을 소화해주며 승리의 발판을 마련해줬다”고 칭찬했다.

브랜든은 “KBO리그 첫 시즌을 치렀는데, 뜨거운 열기에 매번 놀라고 또 놀란다. 만족하는 점도, 아쉬운 점도 있지만 팬들의 뜨거운 응원을 받은 경험은 정말 짜릿하다. 팬들에게 사랑한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knightjisu@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