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미술의 세계

춘천서 '에코아트페어-제로섬씽' 한창…10일까지 전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강원도민일보 창간 30주년 기념…강원 작가 76명 참여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도민일보가 창간 30주년을 기념해 마련한 '에코아트페어-제로섬씽'(zero-something) 전시에 관람객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연합뉴스

에코아트페어-제로섬씽 전시
[강원도민일보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춘천문화예술회관에서 지난달 29일 개막한 행사는 도내에서 활동하는 76명의 작가가 600여 점의 작품을 10일까지 전시한다.

강원도민일보가 주관하며 지속 가능한 예술의 가능성을 강원도에서 찾기 위해 마련한 대규모 친환경 미술 전시행사이다.

이번 전시는 소속 단체와 지역, 장르, 세대 등을 모두 아우르는 것이 특징이다.

회화 54명뿐 아니라 혼합 7명, 도예 5명, 조각 4명, 공예와 사진 각 2명, 일러스트와 캘리그라피 및 서예 각 1명 등 다채로운 장르의 작품들을 볼 수 있다.

특히 이번 전시는 전시 운영에 필요한 모든 재료와 방식에 '제로웨이스트'를 전면 도입하고 '아트페어'라는 개념을 더했다.

버려야 할 것을 남기지 않기 위해 화려함을 덜고 지구를 생각하는 마음을 더해 '0'(zero·제로)에서 '무언가'(something·섬씽)의 가치를 만들어 내고, 예술에서 아름다움의 가치를 찾는 노력의 일환을 표현한 것이다.

연합뉴스

에코아트페어-제로섬씽 전시
[강원도민일보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참여 작가들이 이번 전시만을 위해 내놓는 특별한 소품과 도내 어린이들의 재기발랄한 그림, 관객들의 참여 공간도 함께 운영한다.

행사 관계자는 5일 "전시는 무료로 진행하며 전시 기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개인 및 단체관람이 모두 가능한 만큼 많은 관람객이 찾아 친환경 미술품 전시를 관람하는 기회를 얻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hak@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