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진검승부' 감독 "KBS에서도 영화같은 드라마 가능하다는 것 보여주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김성호 감독이 영화 같은 드라마를 보여주겠다고 자신했다.

5일 온라인을 통해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진검승부’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김성호 감독과 배우 도경수, 이세희, 하준이 참석했다.

'진검승부'는 부와 권력이 만든 성역, 그리고 그 안에 살고 있는 악의 무리들까지 시원하게 깨부수는 불량 검사 액션 수사극이다. 정법보다는 편법을, 정석보다는 꼼수를, 성실함보다는 불량함을 택한 검사 진정(도경수 분)이 이 사회를 좀먹고 있는 부정부패한 권력자들을 처단하면서, 답답한 현실을 잠시나마 잊게 할 통쾌한 사이다를 선사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날 김성호 감독은 '전검승부'에 대해 "이제껏 본 적 없는 드라마가 될 것이다. 영화처럼 드라마를 잘 만드는 게 KBS에서도 가능하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비슷한 장르의 드라마와 어떤 차별점이 있겠냐는 질문에는 "유사한 직업군들이 많아서 처음에는 다른 방식으로 새롭게 보여주자고 생각하고 접근했다. 우리 드라마는 액션, 코미디에 법정 스릴러, 미스터리 등이 혼합된 하이브리드 드라마다. 이런 드라마도 있구나 느끼실 수 있을 것이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진검승부’는 넷플릭스 시리즈 '무브 투 헤븐'에서 사회적인 이슈를 통찰력 있는 연출력으로 끌어낸 김성호 감독과 드라마 '스케치'를 공동 집필한 감각적인 필력의 임영빈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는 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